메뉴 건너뛰기

[진보교육] 58호 (2015.10.8 발간)


[열공] 

남부지회 비고츠키 연수 후기

위로의 시간

 

 

박복희 / 구로중

 

 


 언제부터인가 진보교육연구소 회지에 비고츠키는 어떤 다른 교육학자보다 훨씬 큰 비중을 차지하였고, 외계어같은 이름이 일반명사처럼 느껴질 만큼 반복되어 언급되었습니다. 그래서 밑줄을 그어 열심히 읽어보기를 시도해 보지만, 늘 굴욕적인 패배감으로 포기할 수 밖에 없었지요.

그러다 어느날 혁신교육지구 직무연수를 고민하는 제게, “비고츠키 연수를 만들어봐, 그럼 꼭 듣도록 할께.” 라는 한 동료 샘의 유혹에 일을 저질렀습니다.

과연, ‘비고츠키를 들으러 사람들이 연수 신청할까?’, ‘하루하루가 아쉽기만 한 여름방학 기간 중 3일의 연수가 가능할까?’ 조바심과 걱정이 앞섰습니다. 그러나 25명의 사람들이 다 차고도 2명의 대기자가 있고, 지역의 활동가와 타지역의 고등학교 선생님이 청강을 하겠다하는 제법 인기 있는 연수로 시작할 수 있었습니다.

비고츠키가 누구인지에 대한 설명에서 시작하여 고등정신기능과 근접발달영역, 발달 시기와 단계에 맞는 선도활동 등으로 이어진 수업에서, 저는 제 몸에 배어 있으나, 정리되지 않은 교육에 대한 관점들을 체계화하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이 연수를 받는 대부분의 선생님들이 저와 비슷한 경험을 하였으리라 생각합니다. 3일간의 연수에 22분의 선생님들은 정말 열성적으로 수업에 참여하셨고, 몇 선생님들과는 책을 같이 읽어보자고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습니다. 연수 후의 간단한 설문결과가 선생님들의 나눈 경험을 설명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소개합니다.

 

 

 

1. 선생님의 교직 경력은 어느 정도입니까 ?

(1) 1~5 3 (2) 6~104 (3) 11~15 1 (4) 16~201 (5) 20년 이상 11

 

2. 본 연수 과정을 어떻게 알게 되었습니까 ?

(1) 교무업무 시스템에 의한 광고 5 (2) 아는 사람의 소개 10 (3) 전교조 남부지회 카톡방 3

(4) 기타 ( 2 )

 

3-1. 본 연수에 대한 선생님의 평가는 ?

매우 좋음

좋음

보통

부족함

아주 부족함

11

9

 

 

 

 

3-2. 본 연수가 선생님의 교육활동에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하십니까 ?

많이 도움이 됨

조금 도움이 됨

보통 정도임

도움이 안 됨

14

6

 

 

 

3-3. 선생님의 교육활동에 도움이 된다면 특히 어느 면에서 그렇습니까 ?

- 스스로 시도하고 고민하던 부분과 늘 나의 활동에 부족하다고 느꼈던 것에 대한 정당성과 이유 를 찾은 느낌이다.

- 수업혁신에서 발달단계에 맞는 수업 고민

-교직생활에서의 교육학 이론 정립 및 수업활용-발달단계에 맞는 교육활동 적용

-학생들에 대해 다른 시각으로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고, 쓰기 교육의 중요성을 확인하여 다음학기에 적용해볼까 함.

-상담시 내담자의 발달단계를 이해하면서 ... 위기의 청소년들을 이해하고 배려하는 교육적 시기임을 인지

-학생(인간)에 대한 이해

-수업디자인, 아이들과의 소통의 마인드

-교수-학습 활동을 바라보는 관점 및 시각

-아이들의 발달과정에 다른 이해-특히 중학생 과정에서 교사의 도움이 필요하다는 사실

-학생을 보는 관점의 변화

-발달단계로 청소년 관찰-이해-진단-처방 하는 것이 필요함

-학생들에 대한 이해, 교육과정 구성 아이디어

-근접발달영역에서 협력과 모방교사의 총체적이고 적절한 도움이 발달을 촉진한다는 것에 대한 고찰

-아이들에 대한 이해, 평가에 대한 새로운 인식

-학생이해, 교수법 연구, 학생지도

-교육에 대한 관점 정리, 청소년기에 대한 이해, 교육목표 방향에 대한 고민

-교육학에 대한 새로운 시각, 생각할 수 있는 기회가 됨.

 

3-4. 본 연수의 강의 시간(15시간)은 적절했습니까?

(1) 적절했다. 12 (2) 30시간이 적당 9 (3) 45시간이 적당 (4) 60시간이 적당

 

3-5. 연수 과정 중 좋았던 내용을 두 가지만 순서대로 적어주시고 그 이유도 써주세요.

-비고츠키 교육의 핵심을 알 수 있었음

-비고츠키 교육학의 특징과 관점, 과학적 개념 형성

-비교츠키 교육학의 특징과 관점, 발달의 시기와 선도활동

-근접발달영역과 교수학습, 발달의 시기와 선도활동

-비고츠키에 대한 기본이해가 가능하도록 차근차근 강의, 교육학생의 발달에 대한 이론적 틀을 제공해 줌.

-비고츠키 교육론을 조금이나마 알게되고 관심있게 되어 좋았음.

-강의내용

-생각발달과 말, 근접발달영역과 교수-학습

-강사들이 교육학을 내면화해서 현장에서 실천하시는 것 같아 비고츠키가 가깝게 느껴졌으며 발달 가능성을 인정하고 학교교육과 교과교육이 필요한 이유를 설득력있게 담고 있는 점

-발달시기와 선도활동-학생들의 단계 이해, 개념적 지식-지시의 단계 이해

-근접발달영역 발달시기와 선도활동

-비고츠키 교육학의 특성과 관점, 발달시기와 선도활동, 청소년기의 학생을 이해에 도움이 됨.

-발달시기와 선도학습 및 근접발달영역과 교수-학습 등에서 학생 이해에 도움이 됨. 교사입장에서의 설명으로 어려운 내용의 이해에 도움이 많이 됨.

-비고츠키 교육학에 대한 새로운 인식과 교사도 끊임없이 공부해야 한다는 깨달음

 

3-6. 본 연수의 강의 과정(내용) 중 아쉬웠던 점(부족한 점)이 있다면 모두 적어주세요. 다음 연수 과정에 꼭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하루 5시간은 좀 힘듦.

-강의비중이 너무 높음. 다양한 활동 필요

-이론위주의 맛보기가 있었다면 현장에서의 실재모습도 있었으면...

-첫날은 한 선생님만 5시간 강의라서 약가는 지루한 감이 있었던 것 같아요. 둘째날, 셋째날은 나누어 강의해 주셔서 좋았습니다.

-내용에 대한 이해가 쉽지않음(철학적 토대 필요함), 이론에 대한 이해 전달에 치우친 느낌(실제 교수-학습의 실천이나 예시 부족)

 

연수가 끝나고서 여러 선생님들로부터 좋은 연수를 만든 것에 대한 칭찬을 들었습니다. 어려운 비고츠키를 조금이라도 이해하는 계기를 만들어준 것에 대한 과한 칭찬들이었습니다. 비고츠키 연수 덕분에 한동안 제가 진행하는 직무연수는 믿고 듣는 연수가 될 듯도 합니다.

연수가 끝난 후 수강생으로서 시간을 내어 관계의 교육학, 비고츠키를 찬찬히 읽어보았습니다. 연수 기간처럼 책을 읽는 기간 내내 위로받는 느낌이었습니다. 가끔, ‘교사로서의 나의 자존감이 추락할 때가 있습니다. 컴퓨터만 켜면 엄청난 정보를 찾을 수 있는, 디지털을 쫓는 아이들을 가르치는 아날로그적인 교사로서, 협력식 교육에 함께 하지 않겠다며 시험문제만 알려달라하며 학교 수업 중에 학원 수업을 준비하는 아이들을 마주하고, 혁신학교는 공부 잘 하는 아이들의 시간을 뺐는 수업을 하는 학교라고 목소리 높여 주장하는 학부모들을 보며 이에 대항하는 충분한 이론적 근거를 내놓지 못한 제게 비고츠키는 오브체니와 근접발달 영역을 통해 답을 주었습니다.

개학을 하고나서 아이들이 글쓰기를 시도해보지만, 쉽지 않습니다. 세세하게 아이들의 발달 상황을 알아보고 그에 상응하는 교육을 해보자는 다짐은 자주 어그러집니다. 그럼에도, 여름에 있었던 비고츠키와의 만남으로 교사로서의 삶이 한층 단단해졌고, 그만큼 새학기에는 좀 더 아이들과 서로의 학습과 성장이 있는 실천적 고민의 답을 찾게 될 것입니다.

방학 중 귀한 시간으로 소중한 가르침을 준 강사선생님들께 감사의 마음을 다시 전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열공] 남부지회 비고츠키 연수 후기 file 미로 2016.01.11 320
145 [책소개] 칼 세이건의 <코스모스> file 미로 2016.01.11 513
144 [권두언] 역사의 수레바퀴는 앞으로 구른다 file 귀카 2015.07.28 803
143 [특집] 1. 자본의 위기, 정권의 무능, 혁명적 교육의제로 정세를 열어가자 file 귀카 2015.07.28 372
142 [특집] 2. 권력개편기 교육노동운동의 방향 file 귀카 2015.07.28 284
141 [기획] 1. 서구와 제3세계에서의 맑스주의 교육학 file 귀카 2015.07.28 913
140 [기획] 2. 사회주의 국가에서 맑시즘 교육론의 전개 - 소련을 중심으로 file 귀카 2015.07.28 521
139 [초점] 2015초등교육과정 개악의 문제점 분석 및 대응방향 file 귀카 2015.07.28 1166
138 [초점] 미리보는 2015 교육혁명 대장정 [1] 귀카 2015.07.28 209
137 [만평] 메르스 (메마른 이땅의 레알 소통) file 귀카 2015.07.28 213
136 [진보칼럼] 세월호와 메르스 file 귀카 2015.07.28 397
135 [담론과 문화] 송재혁의 음악비평 - 아무 것도 묻지 말기를 ... 쇼스타코비치 file 귀카 2015.07.28 467
134 [담론과 문화] 타라의 문화비평 - [풍문으로 들었소] file 귀카 2015.07.28 515
133 [담론과 문화] 윤주의 육아일기 - 토양의 이끼들 file 귀카 2015.07.28 187
132 [담론과 문화] 송원재의 역사이야기 - 일본의 조선출병, 아직 끝나지 않은 악몽 file 귀카 2015.07.28 582
131 [맞짱칼럼] 모진 꿈이 우뚝 서는 날들 file 귀카 2015.07.28 341
130 [현장에서] 1. 초짜 지회장의 투쟁기 file 귀카 2015.07.28 305
129 [현장에서] 2. 불통 교육과정에 분통 터지는 이야기 file 귀카 2015.07.28 355
128 [열공] 1. 아들러 심리학 개괄 file 귀카 2015.07.28 944
127 [열공] 2. 감정의 시대 문화 읽기 file 귀카 2015.07.28 507